해양환경공단, 3개월 간 해양 침적쓰레기 510톤 수거

울진 후포항 등 6개소 해양 침적쓰레기 510톤

임택 기자 승인 2021.09.15 08:07 의견 0
해양에 침적된 쓰레기를 수거하고 있다. ⓒ 해양환경공단


[해경신문=임택 기자] 해양환경공단(KOEM, 이사장 한기준)은 6월부터 8월까지 울진군 후포항, 서천군 비인항, 속초시 속초항, 고흥군 녹동신항, 보령시 대천항, 장흥군 삼산방조제 주변해역 총 6개소에서 침적된 폐어구, 산업잔재물 및 생활쓰레기 등 총 510톤을 수거했다.

공단은 1월부터 먼바다 침적쓰레기 240톤을 포함하여 총 2354톤의 침적쓰레기를 수거했으며, 연말까지 지역수요를 반영하여 정화사업을 지속할 계획이다.

유상준 해양보전본부장은 “전국 항만 등에 침적된 쓰레기를 수거하여 해양생태계를 보호하고, 쾌적한 주민생활 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해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