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 안전사고 예방 위한 간담회 개최

임택 기자 승인 2021.10.15 06:59 의견 0
인천항만공사


[해경신문=임택 기자] 인천항 항만 사업장 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유관기관 간담회가 비대면 온라인으로 개최됐다.

인천항만공사(사장 최준욱) 주관으로 열린 간담회에는 고려해운, 장금상선 등 인천항을 기항하는 선사와 컨테이너터미널 운영사인 한진인천컨테이너터미널㈜, 인천컨테이너터미널㈜ 그리고 컨테이너 세척·수리 업체인 승진기업㈜, CTS㈜의 주요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비대면 화상회의로 진행됐다.

간담회에서는 최근 광양항에서 발생한 차량 안전사고와 관련하여 유사 안전사고 재발 방지를 당부하고 ▲항만사업장 특별안전대책 등 정부의 안전사고 방지대책 공유 ▲관련 사업장 안전관리 방안 마련 등에 대해 논의 했다.

인천항만공사 김영국 항만운영실장은 “철저한 안전관리가 사고를 예방할 수 있다”며, “항만업계와의 긴밀한 협조와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안전문화 확산 및 안전한 인천항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해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