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해경, 거제시 칠천도 좌주요트 예인구조

송주흔 기자 승인 2021.11.22 18:02 | 최종 수정 2021.11.30 08:10 의견 0
좌주된 요트를 구조하고 있다 ⓒ통영해경

[해경신문=송주흔 기자]창원해양경찰서(서장 유충근)는 22일(월) 11:48경 경남 거제시 하청면 연구리 금곡마을 인근 해상에서 강풍에 떠밀려 좌주*된 요트ㄱ호(6.8톤, 정원 12명, 승선원 없음)를 무사히 예인구조 했다고 밝혔다.

신고를 접수한 창원해경은 경비함정과 구조대를 사고해역으로 급파해 구조에 나섰다.

이날 연구항 인근에 투묘되어 있던 ㄱ호가 떠밀려간다는 연락을 받은 소유자 ㄴ씨는 고무보트를 타고나와 직접 조치하는 중, 강한 바람으로 저수심 해상에 ㄱ호가 좌주되어 해경에 신고하였다고 밝혔다.

창원해경은 경비함정을 이용 좌주된 ㄱ호를 이초하는 한편, 구조대를 동원하여 ㄱ호의 파공여부 등을 확인하였으며, 예인선박을 섭외하여 칠천도 옥계항으로 무사히 예인 구조했다고 밝혔다. .

창원해경 관계자는 “안전한 레저활동을 위해 출항 전 장비 점검은 물론, 물 때․날씨 등 기상을 잘 확인하여 주위사정을 잘 살펴야 한다”고 당부했다.

▶좌주: 물이 얕은 곳의 바닥이나 모래가 많이 쌓인 곳에 배가 걸림

저작권자 ⓒ 해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