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광양항만공사, 건설현장 무재해 달성! 현장근로자 포상·격려

건설현장 안전사고 ZERO! 현장근로자 노고에 감사의 마음 전해

신성근 기자 승인 2022.06.23 05:17 의견 0

[해경신문=신성근 기자]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박성현, YGPA)는 광양항 제2석유화학부두 건설현장에서 ‘건설현장 안전보건활동 우수근로자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YGPA는 중대재해처벌법 시행 등 범정부적 안전관리 노력의 일환으로 스마트 안전관리시스템 도입, 근로자 안전교육 및 안전물품 지원 등 건설현장 안전사고 ZERO화를 위한 다양한 안전보건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이번 시상식은 안전보건활동을 성실히 이행해 건설현장 무재해 달성에 기여한 근로자들의 사기를 진작하고 노고에 감사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YGPA 측은 격려와 함께 소정의 선물을 전달했다.

또한 현장관계자 및 근로자의 목소리를 청취했으며, 안전한 근무환경 조성을 위한 지속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최상헌 부사장(개발사업본부장)은 “여수광양항이 무재해 건설현장이 될 수 있도록 현장에서 앞장 서 주신 근로자 여러분들의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안전을 타협할 수 없는 최우선의 가치로 여기고 국민의 신뢰에 부응하는 건설현장의 롤모델을 구축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여수광양항만공사 건설현장 우수근로자 격려 포상

저작권자 ⓒ 해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