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제2회 강화섬포도축제 개최

해경신문 승인 2022.09.15 19:21 의견 0
X

[해경신문]

강화군(군수 유천호)이 오는 17일부터 18일까지 2일간 초지대교 앞 초지 광장에서 '제2회 강화섬포도축제'를 개최한다.

강화도는 천혜의 자연환경과 해풍, 긴 일조량, 그리고 낮밤의 큰 일교차 영향으로 포도 재배의 최적지이다.

최적의 생육 환경에 고품질 재배기술이 더해져 강화섬포도는 당도가 18Brix 이상으로 향이 풍부하고 껍질째 먹어도 식감이 좋다.

이번 강화섬포도축제는 3년 만에 개최되는 것으로 농업인과 소비자가 함께 어울리며 포도의 맛과 향을 즐길 수 있는 축제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축제장에서는 포도와 관련된 다채로운 체험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포도밭에서 수확의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포도따기 체험도 사전예약제로 진행된다.

또한 포도 낚시, 포도 맷돌쥬스 만들기, 포도주 만들기, 포도 밟기 체험 등으로 농업인과 소비자가 함께 어울릴 수 있다.

버스킹 공연, 깜짝 이벤트, 먹거리 장터 등으로 색다른 즐거움을 더했다.

유천호 강화군수는 "청정지역에서 자란 강화섬포도는 당도와 산도가 어우러져 전국 최고의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며 "축제장에서 탐스럽게 무르익은 포도의 맛과 향을 느끼며 가족, 연인과 함께 즐거운 추억을 만드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본격적인 출하 시기를 맞아 강화도 주요 도로변과 포도밭에는 직거래 판매장이 들어섰다.

직거래 판매장에서는 농장에서 바로 나온 싱싱하고 달콤한 포도를 직접 맛보고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다.

저작권자 ⓒ 해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