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경, 설 명절 수산물 밀수 등 외사활동 강화

설 명절 전·후 수산물 불법유통 등 국제성 범죄 예방·단속 강화

신성근 기자 승인 2023.01.10 20:31 의견 0

[해경신문=신성근 기자]

여수해양경찰서(서장 박제수)는 “설 명절 전·후 성수품 소비 증가에 따른 농·수산물 불법유통 등 국제성 범죄 예방·단속을 위해 외사 활동 강화에 나선다”고 6일 밝혔다.

여수해경에 따르면 설 명절을 맞아 수산물 밀수·판매, 원산지 둔갑 등 먹거리 안전 침해 범죄, 외국인 대상 마약류 유통 위법행위 예방 및 차단을 위해 오는 9일부터 1월 25일까지 전담반을 구성해 중점 단속한다.

중점 단속 대상은 ▲중국산 등 외국산 저가 수산물을 화물선 등 이용 국내 밀수 ▲수산물 비대면 판매를 악용한 원산지 표시 위반 ▲외국인 해·수산 종사자 대상 마약류 유통·판매 소지 행위 등이다.

전담반은 지역·시기별 주요 성수품 수요와 유통 등 첩보 수집을 강화하고 관내 군부대, 관세청,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 등 관계기관과 유기적인 협조체계를 구축해 범죄예방 및 단속에 나선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설 명절 국제성 범죄 예방을 위해 해·육상 경계를 강화해 국민 안전을 저해하는 행위에 대해서는 엄정 대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여수해양경찰서 청사 전경

저작권자 ⓒ 해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